언론보도

[서울신문] 서울디자인재단 연희동 주민센터, 독일 iF 디자인상 수상

등록일 2017-03-21 글쓴이 ssunha

서울 연희동 주민센터, 독일 iF 디자인상 수상

주방 떠오르는 안락한 콘셉트…세계 3대 디자인상 본상 영광

입력 : 2017-03-12 23:10 ㅣ 수정 : 2017-03-13 01:04  유대근 기자 dynamic@seoul.co.kr

원문보기(국문) (영문)
 
‘주방’을 연상시키는 인테리어로 주목받은 서울 서대문구 연희동 주민센터가 세계적 디자인상을 받았다. 

(Source: http://ifworlddesignguide.com/search/?search=seoul#/pages/page/entry/203222-seoul-design-foundation/)

서울디자인재단은 연희동 주민센터가 독일 국제포럼디자인이 주관하는 ‘iF 디자인 어워드’ 본상을 받았다고 12일 밝혔다. iF 디자인 어워드는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IDEA 디자인 어워드’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으로 꼽힌다.

연희동 주민센터는 집에서 소통의 장소로 쓰이는 주방을 전체 디자인 콘셉트로 잡아 주민이 정을 나누는 커뮤니티 공간으로 꾸몄다. 민원 공간인 1층은 업무 환경과 방문자 동선을 고려해 설계했고, 2층은 기존에 사용하지 않던 창고를 카페로 개조해 주민 소통 공간으로 바꿨다. 3층은 회의나 파티를 열 만한 ‘미래 창작소’로 꾸몄다. 영상장비를 설치해 영화 상영, 사용자제작콘텐츠(UCC) 제작이 가능하도록 했다. 서울디자인재단 관계자는 “일반적으로 보수적 디자인을 하게 되는 공공기관 시설물이 디자인 어워드 본상을 받았다는 것 자체가 고무적인 일”이라고 자평했다. 
서울시는 연희동 주민센터를 시작으로 신촌동 주민센터와 홍제3동 주민센터 등 서대문구 내 주민센터들로 서비스 디자인 사업을 확산하고 있다고 말했다.

http://www.seoul.co.kr/news/newsView.php?id=20170313024023&wlog_tag3=naver#csidx26aa66edfe8b80497a11b59231424c1 onebyone